Loading...

[영화 / 넷플릭스] 다크시티 _ 2019.10.7

[영화 / 넷플릭스] 다크시티 _ 2019.10.7 1998년 작품인데.사실 난 이걸 이때부터 보고 싶어했다. 그땐 너무 무서워서 못보고 있었지.무려 20년만에 보게 되었구나. 기대를 했지만 기대 이상이였다.아니. 올해 본 최고의 영화로 꼽기에 부족함이 없다.많은 영화들에 영향을 주었을 것이 분명하다. 사람의 영혼은 기억의 총합인가. 라는 화두도 생각해봄직하다..이 모든 것을 극복하는 것은 마음속의 사랑. 이라는 결론도 사랑스럽고. 특수효과나 연출이 좀 쌈마이한데...특히 후반에 서로 목례하면서 벌이는 초능력 대결장면은 거의 우뢰매급이다. 뭐 20년 전 영화니까 그럴수 있지...(근데 1년뒤에 나온게 매트릭스...)

넷플릭스 오리지널 영화 ‘프랙처드(Fractured)’를 보고..

넷플릭스 오리지널 영화 ‘프랙처드(Fractured).. 간만에 그럭저럭 볼만한 넷플릭스 오리지널 영화였다. 미국 중부의 한적한 국도 근처를 으스스하고 불길하게 잘 찍었다. 이야기는 다음과 같다. 처가 식구들에게 무시당하면서 혹은 무시당한다고 생각하면서 살고 있는 중년 남자가 추수감사절에 처갓집에 다녀오는 차 안에서 장모가 자길 무시한다며 조수석의 아내와 말다툼을 한다. 아내도 남자에게 불만이 많은지 언제 우리 엄마가 자길 무시했냐며 도저히 이렇겐 못 살겠다며 이혼 얘기를 던진다. 그러던 중 뒷좌석이 딸이 장난감 배터리가 다 떨어졌다고 징징대서 휴게소에 멈추는데 아내가 혼자서 가게 안으로 들어간 사이에 큰 사고가 벌어진다. 남자가 차 뒷좌석을 정리하는 동안 딸이 풍선을 주우러 공사가 중단 된 건물 쪽으로 가는데 근처에 있던 떠돌이 개에게 위협을 당하다가 건

엘카미노: 브레이킹배드 무비 - 작별인사

엘카미노: 브레이킹배드 무비 - 작별인사 미국 드라마 별로 안 보는데-너무 질질 끌어서 지루함- '브레이킹 배드'는 그나마 봤습니다. 이것도 절반 정도는 쳐내도 될 내용이지만 인물이나 결말이 어찌될지가 너무 궁금해서... 뭐 결말은 그렇게 시원시원한 건 아니었지만 업보를 생각하면 괜찮았다고 생각했습니다. 차 몰고 울부짖으며 도망치는 제시 핑크맨도 그것만으로도 충분한 마무리라 생각했죠. 적어도 생지옥에서 나왔으니 어떻게든 살아갈 수 있겠죠? 그런데 극장판이 나오게 됐습니다. 제목은 엘카미노. 뜬금없이 왠 엘카미논가 했는데 제시가 TV판 끝에 타고 탈출하는 차 이름이 엘카미노입니다. 한마디로 제목은 "도망자" 정도라고 할 수 있겠죠. TV판의 엔딩에서 바로 이어지는 내용으로, 전체 시일도 얼마 되지 않습니다. 길디 긴 TV 드라마 후의 2

Links
  • Privacy Policy
  • Terms of Use
  • XHTML
  • CSS
  • 2019.42-5-g9091fe7
  • 시가총액: 75,197,100
    • 게임 : $23,395,600.00
    • 영화 : $19,678,900.00
    • 에니메이션 : $11,133,700.00
    • 여행 : $7,587,700.00
    • 방송연예 : $6,212,600.00
    • 스포츠 : $6,104,500.00
    • IT : $968,100.00
    • 자동차 : $65,200.00
    • 쇼핑 : $35,800.00
인기 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