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코미디

포스트: 452 개

폴리스 아카데미, 1984

폴리스 아카데미, 1984 새로 부임한 시장의 공약으로 경찰 학교의 허들이 낮아지면서, 온갖 평균 이하의 사람들이 경찰 하겠답시고 경찰 학교로 달려든다. 그 와중엔 여자라는 이유로, 흑인이라는 이유로 부당한 취급을 받았던 사람들도 존재하지만, 그럼에도 대부분은 다 진짜 수준 이하들. 막말로, 주인공이랍시고 버티고 서 있는 놈부터가 일단 얄미우니 더 할 말이 없을 정도다. 평균 이하의 사람들을 모아놓고 여러 훈련을 받게 하는 전개. 외인구단이나 초창기 <무한도전> 같은 분위기의 영화다. 물론 이게 1984년 작품이니 순서는 그 반대겠지. 문제는, 말이 경찰 학교지 이거 그냥 일반적인 학원물과 크게 다르지 않다는 거다. 캐릭터들이 다 명확한 건 좋은데, 그들이 벌이는 갈등들이나 에피소드들이 워낙 단순하고 뻔해서 별다른

[미스터 주] 관대한 시선으로

[미스터 주] 관대한 시선으로 1월 한국 코미디의 기대주였던 해치지않아에서 너무 실망하고 봐서 그런지 훨씬 관대한 시선으로 볼 수 있었던 미스터 주: 사라진 VIP입니다. 우선...대부분의 동물을 CG로 나름 구현해놔서 다행이었...퀄리티도 훨씬~ 낫고 ㅠㅠ 영화자체가 좀 옛날 스타일이라 아쉽긴 했지만 그래도 아예~ B급으로 나갔기 때문에 괜찮았네요. 팝콘영화까지는 간당간당한 ㅎㅎ 이하부터는 내용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사실 포스터부터 시작해서 진짜 기대가 안되던 영화인데 해치지않아가 진짜 큰 역할을...목소리 카메오로 유인나 등 다양하게 아예 개그로 간 것도 괜찮았고~ 물론 12세 치고는 너무;; 올드한 아재개그 등이 많긴 했지만... 이성민은 딱 예상했던 정도인데 동물들과 얽히는 몇 장면에

[해치지않아] 해치고싶다

[해치지않아] 해치고싶다 안재홍, 전여빈 등 좋아하는 배우들이 나오고 의외로 평점도 괜찮아 보여 봤는데...아...원작과 다른거야 영화니 어쩔 수 없다곤 해도...허.... 코미디가 좀 붐이라고 막 찍어낸 듯한 퀄리티가 ㅠㅠ 아쉽다고 하기도 힘들정도로 별로네요. 진짜 웃은 씬이 거의 없는...아니 있었나 ㅜㅜ 배우들의 팬이라고 해도 추천하지 못하겠습니다. 이건 쌍팔년도라기에도 민망한 정도라... 원작도 괜찮았고 시놉만 보면 어떻게든 뭔가 있겠지 싶었는데 역시나 ㅜㅜ 이하부터는 내용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탈 퀄리티가 진짴ㅋㅋㅋㅋㅋㅋㅋㅋ 우선 이게 주범이네요. 물론 그걸 개그로 승화시키면 어찌어찌 될 것도 같았겠지만 그것도 망이고...하...도대체 무슨~ 생각으로 만든건지 ㄷㄷ 스토리도 뭐 중

데에에드 돈 다YEEE

어떤 영화는 거리를 두고 봐야 합니다. 그 스토리나 주제말고 그냥 붕뜬 마음으로 봐야하는 거죠. [데드 돈 다이]가 그런 영화에요. 그냥 좀비영화 그 자체로 보거나, 좀비영화를 패러디하거나 비판한 영화로 보면 안 됩니다. 그렇게 보이지만 그런 영화는 아니니까요. 말하자면, 인상에 대한 잡탕에 대한 영화입니다. 인상파 영화라고 해야 할 지. 유명 배우나 가수들 모아놓고, 어디서 많이 본 설정들 모아놓고 뻔뻔하게 드립치는 게 마치 콜라주 같아 보이기도 합니다. 쉽게 풀어 써보죠. 모든 영화들은 의식의 흐름이란 게 있어요. 그리고 의식의 흐름은 영화가 말하고자 하는 주제를 통해 통제되기 마련 입니다. 이 영화는 그런 영화들에 대한 영화에요. 말하자면, 좀비 영화를 그리고 있고 마지막에는 자본주의 사회에 대한

남자사용설명서, 2012

남자사용설명서, 2012 키치. 보통 저속한 작품 내지는 표현, 묘사를 이르는 말. 굳이 상스러운 말로 표현하자면 싼티나는 작품에 '키치하네'라고 이야기할 수 있을 것이다. 이 '키치'라는 개념은 현대에 와서 '병맛'이라는 개념과 자주 혼용 되기도 하는데, 사실상 현재의 한국에서 '키치'는 곧 '병맛'이다. 그리고 그 키치와 병맛을 있는대로 꽁꽁 뭉쳐 영화로 연성시키면 바로 이 작품이 나올 것이라고 나는 생각한다. 사실상 포스터부터도 싼티 날티 나는 비디오용 영화처럼 보이는데, 정작 이 영화의 흥행 실패는 이 포스터 때문이었다고 본다. 이거 존나 재밌고 좋은 영화인데 저 싸구려 학예회 같은 포스터가 다 망쳤다는 느낌이 강하게 든다.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나 DC 확장 유니버스 보다도 더 비현실적이고 괴상한 세계관을 가지고 있

헤일, 시저!, 2016

헤일, 시저!, 2016 옛 할리우드 전성기의 영화판을 다루는 영화인데, 그래서 그런 건지 어째 별의 별 장르 구색들을 다 갖춰놓은 신기한 영화. 그리고 종국엔, 영화 그 자체에 대한 헌사로 전체 서사를 끝맺음하는 영화. 쓰잘데기 없는 것들로 꽤 그럴 듯한 이야기 펼쳐나가는 말빨이 누가 코엔 형제 아니랄까 봐. 간단히 요약하면 영화 촬영 중 납치된 대배우를 되찾기 위해 해당 스튜디오의 총괄 프로듀서가 이리 뛰고 저리 뛰는 이야기다. 그러니까 그게 웃긴다. 아무리 이야기가 가벼워도 나름 납치극인 건데, 그걸 해결하는 게 형사나 탐정도 아니고 그냥 영화 총괄 프로듀서야. 근데 그 프로듀서 얼굴이 또 조쉬 브롤린이야. 이런 쓰벌. 그러니까 그런 게 웃긴 거다. 형사도 아니고 탐정도 아닌데, 영화 총괄 프로듀서에게서 범죄 소탕가의

딜리버리 맨, 2013

딜리버리 맨, 2013 캐나다 영화인 <Mr. 스타벅>을 미국에서 리메이크한 작품. 원작이 되는 영화를 본 적은 없기 때문에 사실상의 비교는 불가하겠다. 허나 리메이크작인 이 영화를 보아하니, 아마 원작이 되는 영화도 나름 청정 감동 코미디가 아니었을까- 하고 추측해보기는 한다. 근데 그 말도 좀 웃기지. 과거 자신의 정자 기능으로 현재 500여명의 생물학적 아버지가 된 한 남자의 이야기를 다루는데 거기서 청정 감동 코미디를 뽑는다고 하니까. 얼핏 봐서는 미국 특유의 섹스 코미디로 이어질 것 같았다만. 허나 주요 소재로써만 그저 정자 기능을 갖다 썼을 뿐, 정작 영화는 섹스나 화장실 유머의 영역으로 발을 1인치도 들이지 않는다. '정자 기증'이라는 골려 먹기 좋은 소재보다 '500여명의 생물학적 아버지가 된 사내'

해치지않아

해치지않아 자, 머릿속으로 천천히 떠올려 보자. 주인공이 있다. 그는 지금 자신이 속한 곳에서 출세 하려 하고, 그를 위해 그들이 원하는 곳으로 가 일종의 외근을 하게 된다. 처음엔 빨리 해치우고 뜨자-라는 마음가짐으로 시작했지만, 점점 일을 하면서 그 곳 사람들과 감정적 교류를 갖게 되고 그 일에 있어 자부심을 갖게 된다. 허나 원 근무지에서는 이제 그를 배제하려 하고, 그를 통해 주인공의 본래 실체를 알게 된 외근지 사람들은 주인공에게 실망감을 표하며 하나둘씩 떠나기 시작한다. 이에 죄의식과 책임감을 느낀 주인공이, 원 근무지를 엿먹이면서도 외근지의 사람들을 보호하기 위해 동분서주한다는 내용. 이처럼 처음부터 끝까지. 심지어는 중간 중간 이야기의 변곡점들까지 대체적으로 무난하게 예상되는 코미디다. 그런 식의 대

<썩시드> 유쾌 깜찍 폭소의 청춘음악영화

<썩시드> 유쾌 깜찍 폭소의 청춘음악영화 새해 첫 영화, 유쾌한 긍정에너지의 청춘음악코미디 <썩시드>를 지인과 언론시사회로 보고 왔다. 태국어가 나오는 영화의 생소함에 태국 노래까지 새로움이 더해져 꽤 궁금하였는데, 주인공들의 초등학생의 추억에 이은 고3에서의 재회 이후 아기자기한 청춘드라마가 점점 이야기에 빠지게 했다. 뮤지컬이라 하기에는 조금 다른 뮤직비디오 같은 느닷없는 가수 등장 등의 장면 전화이 빠르게 연출되고 감각적인 영상과 음향 효과까지 더해져 통통 튀는 깜찍함이 돋보였다. ​순수한 어린 청춘들의 좌충우돌과 태국 밴드 얼간이들의 못말리는 코미디 드라마, 거기에 상큼하고 향수를 불러오는 첫사랑의 떨림까지 서툴고 엉떵하지만 젊음과 열정으로 오직 직진하는 에너지에 일단 없던 기운과 활력이 충전되었다. ​후반 조금 늘

포스트: 452개 | 1 / 45


Links
  • Privacy Policy
  • Terms of Use
  • XHTML
  • CSS
  • 2019.49-49-g7cca080
  • 시가총액: 76,644,400
    • 게임 : $23,818,900.00
    • 영화 : $20,308,600.00
    • 에니메이션 : $11,251,300.00
    • 여행 : $7,678,000.00
    • 방송연예 : $6,306,400.00
    • 스포츠 : $6,147,100.00
    • IT : $1,027,700.00
    • 자동차 : $66,600.00
    • 쇼핑 : $35,900.00
인기 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