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웨슬리스나입스

우탱 클랜의 랩퍼 르자의 범죄 드라마 [컷 스로트 시티] 예고편

우탱 클랜의 랩퍼 르자의 범죄 드라마 [컷 스로트 .. 4명의 흑인 청년들의 강도 행각을 그린 범죄 스릴러 [컷 스로트 시티]의 예고편입니다. 우탱 클랜의 레전드 프로듀서이자 랩퍼 르자가 뮤지컬 무비 [러브 비츠 라임스] 이후 감독을, 단편 [캐스팅 콜]의 폴 쿠쉐리가 각본을 담당했습니다. 2005년 허리케인 카트리나 이후 뉴올리언스의 나인스 워드로 돌아온 4명의 청년들이 지역 갱스터에게 고용되어 카지노를 강탈한다는 내용입니다. [도프]의 샤메익 무어, [블랙 팬서]의 덴젤 휘태커, [올 아이즈 온 미]의 드미트리우스 쉽 주니어, [알리타: 배틀 엔젤]의 키언 존슨이 4명의 주인공 청년들을 연기하며 [뱀파이어 다이어리]의 캣 그레험이 드미야 역을, [베이비 드라이버]의 에이자 곤잘레스가 루

익스펜더블 3 - ‘익스펜더블’은 ‘어벤져스’다

익스펜더블 3 - ‘익스펜더블’은 ‘어벤져스’다 ※ 본 포스팅은 ‘익스펜더블 3’의 스포일러를 포함하고 있습니다. 익스펜더블의 리더 바니(실베스터 스탤론 분)는 악덕 무기상인 빅터 민을 암살하기 위해 동료들과 소말리아 모가디슈의 항구를 급습하지만 빅터 민의 정체가 옛 동료 스톤뱅크스(멜 깁슨 분)라는 사실에 놀랍니다. 스톤뱅크스는 바니의 동료 시저(테리 크루즈 분)를 저격해 중태에 빠뜨립니다. 실의에 빠진 바니는 오랜 동료들에게 익스펜더블의 해산을 고하고 젊고 새로운 멤버로 충원합니다. 새로이 가세한 배우들 1980년대와 1990년대를 풍미했던 옛 액션 스타들을 한 자리에 불러 모은 영화 ‘익스펜더블’이 세 번째 시리즈를 내놓았습니다. ‘록키 4’에서 실베스터 스탤론의 숙적 이반 드라고로 출연했던 돌프 룬드그렌은 ‘익스펜더블’에서 실베스터

익스펜더블 3

익스펜더블 3 언제봐도 (악당들 입장에서)무서운 포스터입니다. 악당들에게 있어서 코즈믹 호러 영화라고 할 수 있는 [익스펜더블 시리즈]의 최신작인 [익스펜더블 3]가 얼마전에 개봉했더군요. 미국에서 개봉전에 영상이 유출되고 실제 영화 평과 초반 흥행이 매우 좋지 않다고 하는데, 그 영향때문인지 개봉한지 얼마 지나지 않았음에도 개봉관의 숫자나 상영 시간이 조금은 애매했습니다. 하지만 지금까지 극장에서 본 으리때문에 새벽에 극장에 갔죠. 아무튼 이후의 이야기는 [익스펜더블 3]의 스포일러를 곁들어서 해보기로 하겠습니다. 영화의 시작은 탈세(...)로 인하여 거한 돈을 벌다가 포로가 되어 8년동안 이름 모를 감옥에서 썩고 있었던 초창기 '익스펜더블' 멤버인 닥터를, 익스펜더블 특유의 거침없는 화력을 앞세워서 구하더군요.

<익스펜더블 3> 왕년 액션배우 총출동 노익장 과시하다

<익스펜더블 3> 왕년 액션배우 총출동 노익장 과.. 왕년에 람보나 터미네이터 시리즈물을 즐겨 보았던 이들이 이 영화를 관람 후 가장 먼저 하게 될 일은 아마도 거울을 통해 자신의 얼굴을 들여다 보는 게 되지 않을까 싶다. 출연한 배우들의 변화된 면면을 통해 그동안 애써 잊고 왔던 시간적 간극을 간접적으로 느낄 수 있을 테니 말이다. 우린 이들을 통해 세월의 무심함에 또 한 번 놀라야 했다. 나이를 먹어간다는 사실을 반드시 본인 스스로가 아니더라도 이렇듯 한때 우리를 즐겁게 했던 배우들의 변화를 통해 우리 의사와는 무관하게 감지하게 되는 경우가 왕왕 있으니 말이다. 최근 배우 김진아 씨의 갑작스러운 사망 소식도 비슷한 경우일 테다. 미국 CIA로부터 지령을 받아 적진에 침투하여 임무를 수행하는 천하무적 팀 익스펜더블, 이들에게 새로운

[블레이드3] 기대를 안하고 보면 볼만할듯

감독;데이빗 S.고이어 주연;웨슬리 스나입스,제시카 비엘,라이언 레이놀즈각본가로 유명한 데이빗 S.고이어가 연출을 맡은 영화로써웨슬리 스나입스가 제작과 주연을 맡은 영화 <블레이드3>이 영화를 이제서야 봤다그리고 부족할런지 모르지만 이 영화를 본 나의 느낌을 얘기해보고자 한다.<블레이드3;기대 안하고 보면 볼만하겠지만..> 지난 2004년에 개봉한 영화로써 블레이드 시리즈의 3번쨰이야기<블레이드3>이 영화를 이제서야 본 나의 느낌을 말하자면 기대 안하고 보면볼만하겠지만 블레이드 시리즈 중에서 비교하자면 2편에 비하면아쉬웠다고 할수 있었다는 것이다. 이번 편에서는 제시카 비엘과 라이언 레이놀즈가 웨슬리 스나입스와 함께 나오는 가운데 이번 편에서는 각본을 주로 쓰던 데이빗S

[블레이드2] 전편보다는 재미있게 나와준듯

감독;길예르모 델 토로 주연;웨슬리 스나입스길예르모 델 토로 감독이 연출한 2002년도 영화로써전편에 이어 웨슬리 스나입스가 주연을 맡은 액션영화<블레이드2>이 영화를 이제서야 봤다그리고 부족할런지 모르지만 이 영화를 본 나의 느낌을 지금부터 얘기해보고자 한다.<블레이드2;전편에 비해 재미있게 나와준듯>길예르모 델 토로 감독이 연출을 맡은 2002년도 영화<블레이드2>이 영화를 이제서야 본 나의 느낌을 말하자면 전편에 비해선오락적인 재미나 장르적 완성도 면에서나 괜찮게 나와주었다는 것이다.전편에 이어 웨슬리 스나입스가 블레이드 역할을 맡은 가운데영화는 길예르모 델 토로 감독의 색깔로 연출하고 웨슬리 스나입스의액션으로 블레이드와 악당의 대결 그리고 블레이드의 활약을 보여준다.3

Links
  • Privacy Policy
  • Terms of Use
  • XHTML
  • CSS
  • 2018.36-4-gf56f529
  • 시가총액: 73,129,000
    • 게임 : $22,819,800.00
    • 영화 : $18,887,800.00
    • 에니메이션 : $10,952,800.00
    • 여행 : $7,414,300.00
    • 방송연예 : $6,124,300.00
    • 스포츠 : $5,954,100.00
    • IT : $873,400.00
    • 자동차 : $61,000.00
    • 쇼핑 : $35,500.00
인기 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