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야에의 벚꽃

오구리 슌, NHK대하드라마 세고돈 출연 결정

오구리 슌, NHK대하드라마 세고돈 출연 결정 7월 말부터 세고돈에 사카모토 료마 역으로 출연하게 된 오구리 슌.주인공 스즈키 료헤이와는 개인적 친분도 두터운 사이. 료마 역에 거물급 배우들 이름이 줄줄이 오르내렸던 소식은 들었는데,오구리 슌으로 결정됐구나.오구리의 대하드라마 출연은 무려 이번이 7번째라고 한다.마지막 대하 드라마는 아야세 하루카 주연의 야에의 벚꽃이었다. 세고돈 보다가 접었는데, 오구리 슌 때문에 후반부터 봐야 하는 것일까.료마가 후반 주요인물이기 때문에 비중은 꽤 높을 것 같긴 한데. 아, 고민 되는 군.

아야세 하루카, NHK 홍백가합전의 홍팀 사회에 첫 도전-백조 사회는 4년 연속 아라시

아야세 하루카, NHK 홍백가합전의 홍팀 사회에 첫 .. 섣달 그믐날에 열리는 '제 64 회 NHK 홍백가합전'의 사회자가 18일 도쿄 시부야의 NHK 홀에서 발표되어 홍조 사회는 여배우인 아야세 하루카, 백팀 사회는 아라시로 정해졌다. 종합 사회는 우도 유미코 NHK 아나운서가 맡는다. 현재 방송중인 NHK 대하 드라마 '야에의 벚꽃'에서 주연을 맡는 아야세는 작년에 심사 위원으로 참여한 경험은 있지만, 홍백의 사회는 첫 도전이며, "지난해에 이어 또 여러 분들의 퍼포먼스를 볼 수 있는 것은 즐거움이지만, 압박도 있습니다."라고 인사. 한편 아라시는 4년 연속 4번째의 사회가 되어, 사쿠라이 쇼는 "노래로 세계인과 연결되면 좋겠다고 생각합니다. 또한 사회자라는 입장에서 아티스트를 지원하고 있습니다.", 니노미야 카즈나리도 "여러분을 기분 좋게 보

'노넨 레나 VS 아야세 하루카' 홍백 사회로 언론 보도가 두동강

'노넨 레나 VS 아야세 하루카' 홍백 사회로 언론 .. 10월 들어 연말의 발소리가 들려 있는 요즈음. 업계에서는 항례의 'NHK 홍백가합전'의 화제가 나돌고 있다. 그 중에서도 열심히 이야기되는 것은 홍백 양군의 사회자가 누가 될 것인가 화제다.   발매중인 '주간 문춘'(문예 춘추)는 NHK 아침 연속 TV 소설 '아마짱'에서 주연을 맡은 노넨 레나(20)가 홍조의 사회에 거의 내정됐다고 보도. 역 이름인 아마노 하루코 명의로 부른 '파도 소리의 메모리'가 히트한 코이즈미 쿄코(47)의 25년만의 출전도 소문이 있어 확실히 '아마짱 홍백'이 된다고 한다. 문제는 미디어에 종종 다루어지고 있는 노넨의 '텐넨상'이지만 애드리브로 말할 필요는 없고, 면밀한 대본과 종합 사회의 동 방송국 아나운서의 핼퍼로 극복할 수 있다고 분석하고 있는 것 같다.  

쿠로키 메이사, 현대풍 '토모에 고젠' 모습을 피로. 출산 후 첫 무대

쿠로키 메이사, 현대풍 '토모에 고젠' 모습을 피로... 여배우 쿠로키 메이사의 출산 후 최초의 주연 무대 '토모에 고젠 여무사전설'(巴御前 女武者伝説)의 비주얼이 6일 공개됐다. 헤이안 시대 말기의 여성 무장·토모에 고젠을 연기하는 쿠로키는 갑옷을 디자인한 옷에 롱 부츠라는 현대풍의 무사 스타일을 입고 "액션도 있고, 이번에는 특히 체력 승부가 될 것이라고 생각했기 때문에 정신 차리고 도전하고 싶습니다."라고 자세를 말했다. 현재 NHK 대하 드라마 '야에의 벚꽃'에서 치도(나기나타/언월도 또는 장도)의 명수로 보신 전쟁에서 남자들 속에 섞여 용감하게 싸우는 나카노 타케코(中野竹子)를 연기하고 있는 쿠로키이지만, 이번도 발군의 무술 실력을 가진 여성의 역. 쿠로키의 무대 데뷔작 '아즈미'와 2009년의 주연 무대 '여자 노부나가'를 다룬 이번 작품에서

'야에의 벚꽃' 마침내 시청률 12%까지 급락! 아야세 하루카 핀치

'야에의 벚꽃' 마침내 시청률 12%까지 급락! 아야세.. 남녀 모두로부터 호감도가 높고, 모든 조사에서 '좋아하는 여배우' 넘​​버원에 뽑힐만큼의 인기인·아야세 하루카(27)를 주연으로 앉힌 NHK 대하 드라마 '야에의 벚꽃'이, 뜻밖의 고전을 겪고 있다. 첫회 평균 시청률은 21.4%(비디오 리서치 조사 칸토 지구, 이하 동일)로 굿 스타트 였지만, 이후 질질 하강세를 타며 15%대까지 떨어지며, 10일 방송된 10화에서 무려 12.6%까지 급락했다. "이제 한 자릿수 시청률을 기록한 '타이라노 키요모리'의 반복된 실패가 될 수도 있습니다. '타이라노 키요모리'조차도 제 10 화 단계에서는 아직 13%를 이하로 시청률이 떨어지지 않았죠. 아야세의 전력 질주 장면에서 풍만한 가슴이 흔들리는 것이 기대되거나, 니시지마 히데토시의 근육미가 화제가되는 듯 했지

아야세 하루카의 가슴 불발... '야에의 벚꽃' 시청률 하락에 타이라노 키요모리의 악몽이 재현?

아야세 하루카의 가슴 불발... '야에의 벚꽃' 시청.. 아야세 하루카(27) 주연의 NHK 대하 드라마 '야에의 벚꽃'이 뜻밖의 고전을 겪고 있다. 첫회 평균 시청률 21.4%(비디오 리서치 조사 칸토 지구)를 기록하며 호 스타트를 끊었나 라고 생각했지만, 13일 방송의 제 2 회가 18.8%, 20일 방송의 제 3 회가 18.1%로 하락 일로를 걷고 있으며, NHK 관계자는 "타이라노 키요모리의 전처를 밟는 것인가."라고 걱정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대 실패로 끝났던 작년의 대하 드라마 '타이라노 키요모리'는 첫회 17.3%, 제 2 회 17.8%, 제 3 화 17.2%를 기록하며, '야에의 벚꽃'과 불과 1% 전후로 이기고 있는 상태. 히트작과 비교 해보면, 2008년의 대하 드라마 '아츠 히메'는 첫회 20.3%, 제 2 회 20.4%,

아야세 하루카 CM 개런티 대폭 상승으로 1회당 5,000만엔! 대약진의 이유는

아야세 하루카 CM 개런티 대폭 상승으로 1회당 5,00.. 아야세 하루카(27) 주연의 NHK 대하 드라마 '야에의 벚꽃'이 6일 스타트하며 첫회 평균 시청률 21.4%(비디오 리서치 조사 칸토 지구)로 호발진했다. 이것은 2008년에 대히트 한 미야자키 아오이(27) 주연의 '아츠 히메'의 첫회 시청률인 20.3%를 넘는 고시청률이다. 지난해 마츠야마 켄이치(27) 주연의 '타이라노 키요모리'는 역대 최저 평균 시청률인 12.0%를 기록하며 침체기였지만, 오명을 반납할 것을 기대할만한 굿 스타트이다. 이 높은 시청률은 아야세의 최근의 기세가 크게 영향을 주고 있다고 할 수 있을 것이다. 데뷔 초에는 그라돌로서 활동하고 있던 아야세이지만, 2004년의 드라마 '세상의 중심에서 사랑을 외치다'(TBS 계)에서의 호연이 평가되어 여배우로 완전히 이동했다.

[주목 드라마 소개] 대하 드라마 '야에의 벚꽃' 아야세 하루카가 에도 막부 말기의 잔다르크로

[주목 드라마 소개] 대하 드라마 '야에의 벚꽃' .. 여배우 아야세 하루카가 주연을 맡은 NHK 대하 드라마 '야에의 벚꽃'이 6일 시작했다. 대하 드라마 첫 출연에서 갑자기 주역의 자리를 획득한 아야세는 '에도 막부 말기의 잔다르크'로 불렸던 니이지마 야에를 연기한다. 드라마는 후쿠시마 현 출신으로 보신 전쟁의 낙양, 아이즈의 쓰루가 성에 500명의 여자들과 농성, 총을 들고 싸웠기에 '막부말의 잔다르크'라는 칭호로 불리며 나중에 도시샤 대학을 창설한 니이지마 조의 아내가 되는 니이지마 야에(1845~1932)의 생애를 그린다. 각본은 2010년의 NHK 연속 TV 소설 '게게게 여보'의 야마모토 무츠미, 테마 음악은 사카모토 류이치가 담당. 야에의 오빠 야마모토 가쿠마 역을 니시지마 히데토시, 니이지마 죠를 오다기리 죠가 연기하는 것 외에 하세가와

아야세 하루카, 스펜서 건을 손에 늠름하게 들고 있는 모습의 대하 포스터 공개

아야세 하루카, 스펜서 건을 손에 늠름하게 들고 있.. 여배우 아야세 하루카가 주연을 맡은 2013년의 NHK 대하 드라마 '야에의 벚꽃'의 메인 포스터가 21일 공개됐다. 주인공인 니이지마 야에의 별명인 '에도 막부 말기의 잔다르크'를 주제로, 아야세가 스펜서 건을 손에 들고 등장하며 'この時代, 咲いてみようじゃないの'라는 카피가 곁들여져 있다 . 12월부터 전국의 NHK 방송국 로비에 이 작품의 무대가 되고 있는 후쿠시마 현에서 전시된다. 포스터는 보신 전쟁의 석양, 아이즈 번의 포술 사범역의 딸인 야에가 남장을 하고 츠루가성의 500명의 여자들과 농성, 후장식 7연발의 신식 스펜서 건을 들고, 허리에 총탄 100발을 두르며 여성 총사로 서군과의 싸움에 임했다는 일화를 바탕으로 작성됐다. 아야세는 벚꽃이 그려진 분홍색 옷을 걸치고 있지만, 극중에는

소리마치 타카시 · 마츠시마 나나코 부부 '불륜 의혹'을 일축. 하지만 희미하게 남은 불안요소

소리마치 타카시 · 마츠시마 나나코 부부 '불륜 의.. 지난해 '가정부 미타'(니혼TV 계)의 대히트로 일약 '대 여배우'의 자리에 올라선 마츠시마 나나코(38). 최종화의 평균 시청률은 40.0%(비디오 리서치 조사 칸토 지구)를 기록, 순간 최고 시청률도 42.8%로, 홍백가합전의 파란 숫자를 먼지 털듯이 털어냈다. 각본과 연출, 다른 배우들과 스탭들의 힘은 물론이지만, 주연 여배우로 오랜만에 안방 극장에 모습을 보였던 마츠시마의 미녀 배우답지 않은 괴연은 널리 화제를 불렀다. 결과적으로, 금세기 연속 드라마 시청률 넘버원이라는 기록을 세운 것이다. 마츠시마의 평가는 상승으로 잠재적 시청률, CM 개런티 모두 톱 클래스에 올랐다. 한편, 남편 소리마치 타카시(38)의 연기 평가는 그다지 좋지 않다. 1997년의 '비치 보이즈'와 이듬해 'GTO'(모두

포스트: 14개 | 1 / 1


Links
  • Privacy Policy
  • Terms of Use
  • XHTML
  • CSS
  • 2018.36-4-gf56f529
  • 시가총액: 70,524,700
    • 게임 : $22,063,800.00
    • 영화 : $17,941,300.00
    • 에니메이션 : $10,707,200.00
    • 여행 : $7,145,300.00
    • 방송연예 : $5,989,800.00
    • 스포츠 : $5,829,400.00
    • IT : $748,600.00
    • 자동차 : $58,400.00
    • 쇼핑 : $35,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