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철혈의오르펜즈

기동전사 건담 철혈의 오펀스 - 생명의 양식

기동전사 건담 철혈의 오펀스 - 생명의 양식 건담 시리즈의 의의를 따져보면 전쟁이라는 배경 속 '상호비공감'의 비극을 통한 드라마의 구축으로 매니아층을 확보하는 상업성 작품입니다 이런 미디어믹스에 딸려오는 건프라나 게임을 비롯한 각종 상품들이 그렇죠 철혈의 오펀스(이하 철펀스) 또한 프레임 호환으로 생산가를 절감한 건프라와 싸우는 소년병의 캐릭터성으로 남녀 청소년 소비자층에게 어필합니다 저 또한 40여년을 앞둔 건담 시리즈의 미디어 기획이 지속적으로 확장되는 가운데 작품 각기마다 제각각의 시선도 생겨나는 가운데 팬덤의 분파로 인한 진입장벽 이에 따른 편견들과 세계관 기반의 네임드쉽에 의존하는 등 오랫동안 미디어믹스가 진행되며 부각되는 크고 작은 문제점들을 보면서 건담 프렌차이즈를 앞으로도 긍정적으로 봐야할 지 회의감이 들기도 합니다

기동전사 건담 철혈의 오펀스 2기 25화(50화) 간단한 감상평(完)

기동전사 건담 철혈의 오펀스 2기 25화(50화) 간단.. 제50화 그들이 있을 곳 철화단 진압 작전으로 막을 내린 맥길리스 파리드의 반란 사건 이후 걀라르호른의 재편과 화성 연합의 설립으로 수라도로 가득했던 세상은 변해갔고 그 시대를 살아갔던 소년소녀들도 어른이 되어 저마다의 삶을 꾸려갑니다 삶이라는 전장을 철과 피를 양식 삼아 딛고 일어선 소년들이 바래왔던 다다를 장소인 '내일'를 향해 살아가는 소박한 이야기, 기동전사 건담 철혈의 오펀스 2기 25화(50화)입니다 현실적으로 생각했을때 철화단의 미래는 암울했고 최종화에서 그대로 이루어졌습니다(...) 이후 여담으로 근황들을 보여주며 주제론의 정리하는 정석적인 마무리까지 철화단의 마지막에 여운을 남기는 보편적인 에필로그 구조를 보여줍니다 그나마 최종화에서 아쉬웠던 점을 꼽

기동전사 건담 철혈의 오펀스 2기 23,24화(48,49화) 간단한 감상평

기동전사 건담 철혈의 오펀스 2기 23,24화(48,49화).. 제48화 약속 저마다 바라는 내일이란 알 수 없기에 누군가와 함께 나누고 싶은 것 그런 소박한 다다를 장소를 내걸고 싸우는 소년들의 이야기가 막을 내리고 있는 철혈의 오펀스 23,24화(48,49화)입니다 러스탈이 만들어낸 포위망 속 결심을 굳힌 올가는 철화단을 해산하고 동료들을 지키기 위해 고군분투 하지만 정작 자신에게 업보가 먼저 돌아온 반면 사실상 철화단과의 관계도 끝난 맥길리스는 고독이라는 왕자에 앉기 위해 날 선 야심을 품고 적장의 목을 노립니다 결국 최종화까지 얼마 남지 않은 상황에서 과거 회상에서 언급되던 '다다를 장소'에 대한 자세한 계기는 나오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앞날이 보이지 않는 맹목적인 출세를 쫓은 끝에 철화단의 단장으로서 마지막 일을 맡은

기동전사 건담 철혈의 오펀스 2기 22화(47화) 간단한 감상평

기동전사 건담 철혈의 오펀스 2기 22화(47화) 간단한.. 제47화 대가 의뢰주인 맥길리스의 계획이 틀어지면서 철화단 또한 궁지에 몰리고 수세에 몰린 올가는 조직의 해산까지 염두하며 고군분투 하지만 러스탈의 포위망은 갈수록 좁혀져갑니다 누구나 꿈꾸는 소박한 내일이라도 살아가기 위해선 반드시 대가(代價)를 지불하는 법 그 대가의 위험을 외도한 결과 소년병들에게 위기가 조여오는 철혈의 오펀스 2기 22화(47화)입니다 어떻게본다면 제작진의 기획 의도인 '치혈하게 살아가는 삶의 드라마'를 위기의 순간에서 보다 극적으로 받아들여질 수 있는 장면을 보여주는 의도가 가득합니다 여전히 낙후된 화성의 인프라 속 철화단의 존재는 과장된 영웅담이 아닌 저마다의 행복을 선택할 수 있는 삶을 사회적 약자들에게 제시해 준 일개 용병 기업일 뿐이죠

기동전사 건담 철혈의 오펀스 2기 20,21화(45,46화) 간단한 감상평

기동전사 건담 철혈의 오펀스 2기 20,21화(45,46화).. 제45화 이것이 마지막이라면 아리안 함대의 압도적인 위력에 고전하는 맥길리스의 쿠데타 세력에 가담한 철화단은 사령탑의 목을 치는 강습을 시도하는 분투를 벌이고 난 뒤 최대급의 선택을 한 올가와 일행들의 모습과 심리묘사를 다양하게 보여줍니다 대립 진영인 가엘리오와 맥길리스가 싸움의 이유를 둔 설전이 오가는 가운데 쿠데타를 일으킨 맥길리스의 편에 섰던 철화단은 전투속에서 엄청난 손해를 입었지만 소년병들이 스스로 설립한 용병단이자 가족(동료)들의 터전인 철화단의 존립 이유을 되새기며 누구, 무엇을 위한 다다를 장소를 암시하는 철혈의 오펀스 45,46화 입니다 제46화 누구를 위해 우선 이번 함대전 이벤트에서 인상

기동전사 건담 철혈의 오펀스 2기 19화(44화) 간단한 감상평

기동전사 건담 철혈의 오펀스 2기 19화(44화) 간단한.. 제44화 영혼을 손에 넣은 자 건담이라는 재앙의 시대를 살아갔던 혼을 손에 넣은 자들이 각자 바라는 미래를 갈무리하는 철혈의 오펀스 2기 19화(44화)입니다 원하는 것을 얻기 위해선 힘만이 모든 대안이라 여기는 맥길리스 만인의 대의로 정의를 추구하는 가엘리오, 가족처럼 서로를 생각하며 살아가는 철화단의 미카즈키 처럼 각 진영을 대표하는 건담 파일럿들을 통해 대변되는 가치관을 대변하는 정리 에피소드입니다 이번편의 경우 각 진영 속 인물들이 어떤 신념을 가진 채 싸우고 있는지 주연뿐만이 아닌 건담 파일럿들을 둘러싼 조연들을 통해 목적의식을 파악하는 준수한 구성을 가졌지만 이를 짚어가기엔 부실한 개연성이 발목을 잡는 이상 온전하게 의도를 전달하기 힘들겁니다 이를

기동전사 건담 철혈의 오펀스 2기 18화(43화) 간단한 감상평

기동전사 건담 철혈의 오펀스 2기 18화(43화) 간단한.. 제43화 다다른 진의 걀라르호른의 왕좌 아래 야심과 힘, 정의를 품은 자들이 모여 진의(眞意)가 부딫치는 악마들의 전쟁이 시작되는 철혈의 오펀스 2기 18화(43화) 입니다 이야기도 마지막을 향하면서 슬슬 거대한 규모의 사건이 펼쳐집니다 그 중에서도 걀라르호른 정치 체계를 비롯한 아뢰아식의 진정한 비밀과살아님께서 아인계신다 맥길리스와 가엘리오의 양대 진영 대립+철화단 공기행 형성이 그렇죠 철화단의 경우도 올가에게 딴지를 거는 시노의 리액션(=내분 떡밥)을 지속적으로 보여주거나 바알(권좌)을 차지한 맥길리스의 선언와 이에 대항하는 가엘리오의 귀환으로 앞으로 전개될 변수에 대해 슬슬 떡밥을 던지며 분위기를 끌어올리려 합니다 분명 앞으로의 전개에 기대할 수 있는 상

기동전사 건담 철혈의 오펀스 2기 17화(42화) 간단한 감상평

기동전사 건담 철혈의 오펀스 2기 17화(42화) 간단한.. 제42화 결판 언젠가 다다를 장소인 왕좌를 향한 고행길의 종지부를 찍기 위해 들개무리의 마지막 여정이 시작되는 철혈의 오펀스 2기 16화(41화) 입니다 테이와즈와의 관계을 깨고 사적인 복수를 실행한 철화단은 쿠잔의 실책을 빌미삼아로 맥길리스가 주도하는 걀라르호른의 개혁운동에 동참하며 자신들의 안식이 아닌 의지로 선택한 '다다를 장소(=목표)'에 향합니다 최후반부에 주연들이 얼마나 성장했는지 단적으로 보여주는 의도가 담긴 에피소드입니다 상대가 어떤 사정을 지녔든 무기를 들었다면 적으로서 맞서는 PMC스러운 직업정신(...)이나내가죽게생겼는데상대사정봐줄이유가? 물질적 풍족함을 넘어선 권력의 정점을 향하는 목적으로 정리되죠 단순하게 잔챙이들을 상대로 벌이는 무쌍씬도

기동전사 건담 철혈의 오펀스 2기 16화(41화) 간단한 감상평

기동전사 건담 철혈의 오펀스 2기 16화(41화) 간단한.. 제41화 인간으로서 당연한 것 인간으로서 당연할지라도 받아들이기 힘든 순간은 누구나 괴로운 법 그 사이에 이야기의 끝이 다가오기 시작하는 철혈의 오펀스 2기 16화(41화)입니다 야쿠자 재벌 그룹의 내전이라는 상황 속 '의리없는 전쟁'을 연상케하는 분위기를 펴는 가운데 터빈즈의 해체를 시작으로 테이와즈의 내부 항쟁으로 갈등이 폭발하며 올가를 비롯한 철화단에게 홀로 일어서는 선택을 다시 한 번 강요받는 순간이 찾아옵니다 인간으로서 살아가며 가지게 되는 십자가인 '목표'의 변화로 정리되는 이번편의 주제론은 아키히로와 라프터와의 정리되는 관계와 갑작스러운 이별로 철화단을 이끄는 올가가 처한 상황을 비유적으로 묘사합니다 그 결과 맥길리스와의 (명목상)동맹으로 관계를 정리하며

기동전사 건담 철혈의 오펀스 2기 14화, 15화(39, 40화) 간단한 감상평

기동전사 건담 철혈의 오펀스 2기 14화, 15화(39, 4.. 제39화 조언 하슈말과의 사투도 끝난 뒤, 철화단의 지원을 봐주던 터빈즈의 파일럿들도 철수하지만 같은 테이와즈의 밀고로 자신만의 가족을 꾸려가던 터빈즈에 위기가 닥칩니다 인생에 있어 친형같았던 우애를 나눴던 나제를 도와주지 못하는 사실에 올가는 안절부절합니다 3쿨 분량 내내 철화단의 활약에 조명했던 만큼 이번부터는 조력자들에도 비중을 부여합니다 그 중에서도 철화단의 지원을 아끼지 않았던 터빈즈의 이야기를 보여주는데 주인공의 집단과 긴밀하게 지원해준 '형님 캐릭터'를 위기에 몰아세우며 드라마에 몰입하는 의도가 다분합니다 제40화 타오르는 태양 빛을 받으며 여기서 매번 이야기하는 철펀스의 낭비가 이번에도 발목을 잡게 되는데 바로

포스트: 55개 | 1 / 5


Links
  • Privacy Policy
  • Terms of Use
  • XHTML
  • CSS
  • 2018.36-4-gf56f529
  • 시가총액: 70,496,400
    • 게임 : $22,051,400.00
    • 영화 : $17,934,600.00
    • 에니메이션 : $10,703,300.00
    • 여행 : $7,143,900.00
    • 방송연예 : $5,988,600.00
    • 스포츠 : $5,828,800.00
    • IT : $747,800.00
    • 자동차 : $58,200.00
    • 쇼핑 : $35,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