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오다기리 조

'오다기리 죠', '치어☆댄스'에서 고문인 구제불능 교사 역. '지금까지 없었던 새로운...'

'오다기리 죠', '치어☆댄스'에서 고문인 구제불능.. 배우 오다기리 죠가 여배우 츠치야 타오 주연으로 7월기 TBS 계에서 방송되는 일일 드라마 '치어☆댄스'에 출연하는 것이 9일 밝혀졌다. 치어 댄스부의 고문이 되는 '구제불능 교사' 우루시도 타로(漆戸太郎) 역으로 학생들에게 무시받는 것조차 신경쓰지 않는다는 역으로 새로운 경지를 보여준다. 오다기리는 "이런 상쾌한 학원 드라마에 지금까지 참여한 적이 없었기 때문에 출연 제의를 받았을 때에는 이런 더러운 자신이 순수한 여고생들 속에 섞여도 좋은 것일까라고 생각했습니다. 나는 상쾌함도 없고, 사람을 인도하는 것 같은 타입도 아니기 때문에, 지금까지 없었던 새로운 내 안의 가능성을 느끼게 만드는 작품이라고 생각합니다."라고 심경을 밝혔다. 오다기리가 연기하는 타로는 의욕 제로의 구제불능. 댄스

슈퍼게이 오다기리죠 <메종 드 히미코, 2005>

슈퍼게이 오다기리죠 <메종 드 히미코, 2005> 영화를 보고나서 가장 기억에 남는것은 역시 미친 매력의 오다기리 죠. 극중에서 게이 전용 요양원 매종 드 히미코를 운영하는 젊은 게이다. 당연히 극중에는 다양한 '나이든' 게이들이 등장해서 굉장히 낯선 풍경을 만들어낸다. 동성애자들은 이성을 찾지 않는다는 점에서 어딘지 모르게 오히려 완성된듯한, 결핍이 없는듯한 인상을 받게 되는데, 극중의 오다기리 죠와 메종 드 히미코의 주인 히미코가 바로 그 완벽에 가까운 인상이다. 그리고 저마다의 암실속에 현상되지 못하고 감춰진 것들이 서서히 드러나는 것으로 영화는 펼쳐졌다가 닫힌다. 이 모든 과정 속에 이질적으로 속해있는 게이의 딸 사오리는 극중의 인물들 뿐만 아니라, 이 어색한 풍경을 바라보는 관객들까지 이끌어주는 역할을 한다. 남자라도 반할것같은 (극중의

오버 더 펜스

오버 더 펜스 (스포 있음) -<오버 더 펜스>좋다.배경지인 하코다테도 좋았고, 오다기리 죠, 아오이 유우, 더할 나위 없이 좋았다. -시라이와(오다기리 죠)의 쓸쓸한 생활이 좋았다.자신을 최악의 인간이라 생각하며 끝없이 스스로를 나락에 떨어트린다.늘 허허실실 웃고 있지만 누구의 접근도 허락치 않는다.자전거를 타고 하코다테를 여유롭게 돌아다니지만 어디에도 속하지 않는다.그저 쓸쓸하게 흘러가는 생활 속에 자신을 맡길 뿐이다.그러다 문득 매서운 눈을 한다.경멸의 눈빛을 보낸다.자신이 자각하지 못하는 사이에 타인에게 상처를 주고 만다.자신을 최악의 인간이라 생각하고 있긴 했지만, 별거 중인 부인과 재회하고 난 후에야 자신에 대해 정확히 알게 된다.나는 타인을 망가트리는 인간이라는 것을.아이를 죽이려 했

오버 더 펜스 オーバー・フェンス, 2017

오버 더 펜스 オーバー・フェンス, 2017 영화보고 나와서 이 포스터 보면서 정말 많이 웃었다 ㅋㅋㅋㅋ포스터 참 예쁘다고 생각했는데 이 안에 얼마만큼 큰 오글거림이 들어있는가! 영화를 본 사람은 느꼈을 것 같다. 사실, 각자의 취향이긴 하지만 나는 이 장면 보면서 모든 걸 하얗게 잊어버릴 정도로 오글거림을 느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웃음이 절로 나와 ㅋㅋㅋㅋ악..... (그래서 결국 영화보고 오다기리죠 끌려가는(?) 모습 따라하고 놀았다 ㅋㅋㅋ) 하지만 중간중간 맘에 드는 장면도 몇 개 있었는데 중요한건 이 영화는 로맨스 영화인데 로맨스가 없는 장면이 맘에 들었다는게 문제 ㅋㅋㅋㅋㅋ 다들 그래도 배우생활 오래해서 연기 참 자연스럽고 좋더라. 그건 다행. 그래도 인상적인게 몇 개 있었는데 그 중에서도 이러저러한 일들을 겪고 생각한

오버 더 펜스(オーバー・フェンス)

오버 더 펜스(オーバー・フェンス) 아오이 유우와 오다기리 죠 때문에 본 영화.오다기리 죠 말투를 들을 때마다 생각나는 마츠나가상이 생각났고 맥주가 마시고 싶어졌고마츠나가상과 맥주를 마시고 싶어졌다.생각났을 때 안부 메일이라도 보내야 하는데 마음처럼 잘 안 된다.맥주는 아무래도 마셔야겠어서 안주들을 몇개 사왔다.마지막은 뻔한 엔딩인데 그래도 이런 장면은 항상 눈물 찔끔. 영화 보러 들어가다 보니 상영 예정 영화로 일 포스티노 포스터가 붙어 있었다.좋아하는 류의 영화가 아님에도 불구하고 예전에 무척 좋게 봤을 뿐 아니라공산당 전당대회 하는 장면인가에서는 화면 가득한 빨간 깃발들을 보고 뜬금없이 펑펑 울었었는데대체 왜 그랬을까 지금 봐도 그럴까 궁금해지는 영화.다시 보고 왜 그랬는지 확인해 볼까 하는 생각이 들었는데 마침 영화 볼 때 예고편

[일드] 중쇄를 찍자 (중판출래) _ 2017.02

[일드] 중쇄를 찍자 (중판출래) _ 2017.02 원작은 만화.아직 6권정도까지 발매가 된 듯 한데...이정도의 포텐만으로 드라마화가 된다는 게 놀랍다.역시 만화는 컨버팅하기 좋은 형태의 컨텐츠라는 생각이 든다. 만화 산업의 일면을 슬쩍 들여다볼 수 있는 점이 좋다.난 기본적으로 만화에 관심이 많으니까. 너무 착하게 미화된 느낌이 있지만뭐 일드자체가 비교적 권선징악에 착하고 상식적으로 흘러가는 경향이 있으니그 안에서는 충분히 재밌다. 생각보다 출연진이 빠방함. 고독한 미식가에 아라카와 요시요시 #무려 오다기리 죠까지 나오다니역시는 역시라고 오다길이 나오면 역시 시각적 쾌감이 팡팡 느껴진다.그냥 편집자처럼 하고 나오는데도 말이지. ㅋ 영업부의 유령사원 사카구치 켄타로# 는 처음 봤는데 느낌이 좋다.착하게 잘생겼는데 매력까지 있다. 잘 크면 오다길

가면라이더 쿠우가 이벤트 제2탄 결정...앗, 제3탄마저도 확정-!!

가면라이더 쿠우가 이벤트 제2탄 결정...앗, 제3.. 2016년 1월 28일 어제, 신주쿠 발트9에서 블루레이 발매기념 가면라이더 쿠우가 스페셜 나이트 가 열렸습니다. -> 관련 포스트는 이쪽으로 오다기리 죠 씨가 주례를 서준걸로 유명한, 치자키 와카나 씨(고다이 미노리 역)가 이혼을 발표하는 등, 다양한 이야기가 오갔다고 합니다. (치자키 씨는 이혼후에도 결혼뒤에 바뀐 성 '치자키'를 그대로 사용하나 봅니다.) 그런데 무려... 가면라이더 쿠우가 이벤트 제2탄이 결정되었습니다! 타이틀: 가면라이더 쿠우가 블루레이 박스 발매기념이벤트 [대담]일 시: 2016년 2월 7일 18시장 소: 오사카 로프트플러스원웨스트출 연: 아라카와 나루히사 (가면라이더 쿠우가 각본가) , 타카데라 시게노리 (가면라이더 쿠우가 프로듀서)예 매: h

S.H.Figuarts 진골조제법 혼웹한정 가면라이더 쿠우가 얼티메이트폼 기념

S.H.Figuarts 진골조제법 혼웹한정 가면라이더 .. shf 진골 얼티밋 쿠우가 발매기념으로 토에이 유튜브 채널에서 가면라이더 쿠우가 48화를 기간한정으로 볼수 있습니다. (일부 국가에서는 제한되어있습니다.) 퀄리티는 말할것도 없지만, 가면라이더 쿠우가 48화의 감동이 그대로 살아나는 느낌입니다....정말 고민되네요 ㅎㅎ 2015년에 구입한 콜렉션 중에서 진골 shf 쿠우가 마이티폼을 1위로 뽑은 저입니다만, 그래도.....필구다! 라고 단언을 하지 못하겠네요...ㅋㅋ 하지만...진짜 멋있다. 라는 말은 처음보고 확 느껴졌습니다. (왼쪽이 기존 shf 이며, 오른쪽이 이번 shf 입니다.)

'가면 라이더 쿠우가' 영상 시리즈 첫 TOP3. 오다기리 죠 주연

'가면 라이더 쿠우가' 영상 시리즈 첫 TOP3. 오다기.. 특촬 드라마·헤이세이 가면 라이더 시리즈 제 1 탄으로, 오다기리 죠가 주연을 맡은 '가면 라이더 쿠우가'의 첫 Blu-ray Disc(이하 BD) 작품 '가면 라이더 쿠우가 Blu-ray BOX 1'(6일 발매 )이 첫주 6,059매를 매상, 1/18일 첨부 오리콘 주간 종합 BD 랭킹 종합 3위에 첫 등장했다.   '가면 라이더 쿠우가'의 영상 작품은 지금까지 DVD 14 작품이 발매되어 과거 최고 순위는 '가면 라이더 쿠우가 Vol.8'이 2001년 7/30일 첨부로 기록한 6위. 시리즈 첫 BD 작품이 되는 이번 작품은 이를 상회하며 DVD/BD를 통해 첫 TOP3에 진입했다.   본작은 2000년~2001년에 TV 시리즈로 11년 만에 TV아사히 계에서 방송된 제 1~16화를 수록.

오다기리죠 심야식당에서의 모습을 완전 기대합니다!

오다기리죠 심야식당에서의 모습을 완전 기대합니다! 개인적으로는 일본의 '원빈' 쯤으로 생각하는 오다기리죠~!(물론 아니라는 의견이 절대다수일 수 있음 -_-;; 그냥 개인생각) 아쉽게도 이번에 내한은 하지 않았다고 하지만 사실상 심야식당을 대표하는 캐릭터는 오다기리죠 라기보다 코바야시 카오루이기때문에 뭐 안왔다고해서 무게감이 덜 실렸다는둥, 한국팬들을 외면했다는 둥의 극히 일부반응은 그리 동감할 수는 없더라구요. (이것역시 저의 개인적인 의견임 -_-V) 어쨋든 한국에서 정식으로 개봉하게되는 영화에서 오다기리죠를 만난다는 것은 팬으로서 완전 대환영~드라마에서는 간지철철 넘쳤는데 영화에서는 과연 어떨까 싶어요사실 일본의 배우들 연기력 수준이 약간 폭망이라...대체적으로 크게 기대하지 않는데 몇몇배우들은 완전 인정. 오다기리죠도 그 중 한 명~하지만 결

포스트: 27개 | 1 / 2


Links
  • Privacy Policy
  • Terms of Use
  • XHTML
  • CSS
  • 2018.36-4-gf56f529
  • 시가총액: 72,590,100
    • 게임 : $22,644,000.00
    • 영화 : $18,693,100.00
    • 에니메이션 : $10,908,000.00
    • 여행 : $7,367,600.00
    • 방송연예 : $6,097,800.00
    • 스포츠 : $5,916,000.00
    • IT : $858,800.00
    • 자동차 : $60,500.00
    • 쇼핑 : $35,400.00
인기 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