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디즈니

포스트: 543 개

"The Lion King" 실사판(?) 예고편 입니다.

"The Lion King" 실사판(?) 예고편 입니다. 사실 이 영화는 정말 실사판이라고 하기 미묘하긴 합니다. 동물들이 거의 실제에 가깝게 나오기는 하는데, 다 디지털로 만들었고, 실제 동물 촬영은 거의 없는 상황이니 말입니다. 어떤 면에서 보자면 극사실주의를 기반으로 한 애니메이션에 더 가까운 상황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다만 이런 스타일에 관해서 디즈니가 이미 나름대로 시도를 했고, 그 결과가 그렇게 나쁘지 않았던 관계로 이 영화가 나오게 되었죠. 정글북 말입니다. 일단 저는 기대중이기는 합니다. 웬지 애니메이션과는 다른 느낌으로 갈 수도 있다는 생각이 들어서 말이죠. 그럼 예고편 갑니다. 예고편은 거의 애니메이션을 다시 만든 수준이긴 하네요.

"Dumbo" 포스터와 예고편 입니다.

"Dumbo" 포스터와 예고편 입니다. 드디어 이 영화가 개봉 일정을 잡았습니다. 사실 좀 다른 문제가 있어 보이기는 한데, 일단 그래도 영화 자체가 에너지가 없을 거라는 생각이 거의 없기는 해서 말이죠. 이 영화가 굉장히 매력적으로 다가오는 상황이긴 해서 말입니다. 사실 이 영화가 보여주는 것들은 아무래도 대략 감이 잡히는 상황이긴 합니다만, 특히나 원작의 어떤 장면이 매우 궁금해서 말입니다. 그 장면을 재현 해버리면 제대로 무시무시한 영화가 될 거라서 말이죠. 다만 이 포스터는 너무 불편하긴 합니다. 미국 국기 표현이라곤 하는데, 아무리 봐도 이건...... 그럼 예고편 갑니다. 예고편은 그럭저럭 멋저 보이기는 하더군요.

주먹왕 랄프 2 - 인터넷 속으로

주먹왕 랄프 2 - 인터넷 속으로 <주먹왕 랄프>의 속편이자 인터넷 & 디즈니판 <레디 플레이어 원>. 디즈니가 왜 저작권 제국의 칭호로 불리우는지에 대해 궁금하다면 이 영화 하나 보면 되겠다. 인터넷 세상을 그리고 있는만큼 유튜브나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우리가 실제로 많이 사용하는 웹페이지 또는 어플들도 굉장하게 나오지만 따지고보면 디즈니가 더 굉장하게 느껴짐. 그 수많은 공주님들과, 은하 제국의 수하들과, 마블러스한 수퍼히어로들을 보유하고 있다는 건 아무리 생각해봐도 사기 아니냐. 스포일러 속으로! 근데 전개가 뻔하다는 게 함정. 전형적인 것이 꼭 나쁘다는 것은 아니다. 그리고 그게 이 영화만의 잘못도 아니고, 아주 큰 단점도 아님. 다만 타이밍이 좀 묘했던 게, 점차 이런 이야기 작법에 질

마블의 "로키"가 TV 시리즈로 나오는군요.

마블의 "로키"가 TV 시리즈로 나오는군요. 개인적으로 토르 시리즈는 그렇게 나쁘다고는 생각 안 하고 있습니다. 1편은 색이 확실하지 않았던 마블 영화들 중에서도 나름대로 매우 독특한 지점을 가져가고 있었기에 이 영화에 관해서 그렇게 나쁘게 생각하지 않고 있었죠. 2편은 오히려 특색이 적어서 좀 아쉬웠고 말입니다. 그래도 3편은 어느 정도 타협안을 찾았다는 생각이 들어서 괜찮다는 생각을 했었던 것이 사실입니다. 그리고 그 속에서 로키가 의외로 강렬한 지점을 잘 가져가고 있어서 좋다는 생각을 했고 말입니다. 그 인기 덕분인지는 모르겠으나, 로키는 독립 작품으로 가게 되었습니다. TV 시리즈이며, 디즈니의 스트리밍 서비스인 디즈니+ 런칭작으로 나온다고 하더군요. 결국 디즈니의 스트리밍도 신청 해야 할 이유가 생

[주먹왕 랄프 2] 집착에 대한 고변

[주먹왕 랄프 2] 집착에 대한 고변 주먹왕 랄프가 바넬로피와 6년 넘게 같은 일상을 보내오다 오락실에 와이파이가 연결되면서 인터넷으로 넘어가는 스토리를 그리고 있는데 기대를 했음에도 너무 마음에 드네요. 디즈니다운 판권 스웩도 좋지만 6년이 지난 후속이 마치 초등학교를 끝내고 중학생이 되어 이제 관계에 거리가 생기는 부모, 권태기에 접어든 친구 간의 묘사같이 다가오는데다 정석적이면서도 확실해서 진짜 ㅠㅠ)b 누구에게나 추천드릴만한 작품이며 취향저격이라 완전 좋았네요. 우선 디즈니 프린세스가 거의 총집합한 것 부터가 크으~~~ 벌써 올해의 작품에 올릴만한 영화가 나왔습니다. 어서 빨리 겨울왕국2도 나왔으면 ㅜㅜ 쿠키는 2개로 스탭롤 끝까지 있는데 인터넷다운 쿠키라 괜찮던ㅋㅋ 아이맥스로 봤는데 그래서인지 끝까

주먹왕 랄프 2 인터넷 속으로.

주먹왕 랄프 2 인터넷 속으로. 주먹왕 랄프2 : 인터넷 속으로 -주먹왕 랄프1은 아케이드 게임과 콘솔 게임을 무대로 한 이야기였는데, 2편은 제목 그대로 인터넷 세계로 무대를 넓혀서 1편과는 비교도 되지 않을만큼 커진 스케일을 자랑합니다. -2편 역시 1편과 마찬가지로 랄프와 바넬로피의 모험과 우정을 중심으로 흘러가는 줄거리와 곳곳에 숨어있는 카메오와 숨은 요소를 찾는 즐거움이 있는 구조입니다. 다만, 이번에는 인터넷이라는 무대에 걸맞게 우리가 전체 줄거리에서도 우리 일상생활 속에 밀접하게 자리잡은 인터넷 문화가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으며, 중간중간 인터넷에서 시작되는 사회현상, 씁쓸한 이면과 부작용, 밈을 찾아내는 재미가 쏠쏠합니다. -인터넷 속 세계를 다채롭고 시끌벅적한 가상세계로 묘사한 부분은 호소다 마모루 감독의 '

주먹왕 랄프 2: 인터넷 속으로 (Ralph Breaks the Internet.2018)

주먹왕 랄프 2: 인터넷 속으로 (Ralph Breaks the I.. 2018년에 디즈니에서 ‘필 존스턴’. ‘리치 무어’ 감독이 만든 3D 애니메이션. 주먹왕 랄프 1(2012)로부터 6년만에 나온 속편이다. 한국에서는 2019년 1월에 개봉했다. 내용은 ‘랄프’와 ‘바넬로피’가 절친으로 잘 지내다가 사고를 쳐서 현실 속 슈가 러시 기판의 핸들이 고장나서 오락실에서 기판 자체가 사라질 위기에 처하자, 주인 아저씨가 설치한 와이파이를 통해 이베이에서 슈가 러시 기판 핸들 부속품을 구입하기 위해 인터넷 세계로 모험을 떠나는 이야기다. 본작은 부제가 ‘인터넷 속으로’인 만큼 인터넷 세계가 주요 무대로 나온다. 하지만 이게 사실 소니 픽쳐스에서 나온 ‘이모티 더 무비(2017)’에서 스마트폰을 통한 인터넷 전뇌공간으로 이미 한 번 나온 적이 있는 소재라서 소재

포스트: 543개 | 1 / 54


Links
  • Privacy Policy
  • Terms of Use
  • XHTML
  • CSS
  • 2018.36-4-gf56f529
  • 시가총액: 71,092,000
    • 게임 : $22,228,500.00
    • 영화 : $18,151,600.00
    • 에니메이션 : $10,754,700.00
    • 여행 : $7,196,600.00
    • 방송연예 : $6,023,000.00
    • 스포츠 : $5,849,000.00
    • IT : $777,300.00
    • 자동차 : $58,800.00
    • 쇼핑 : $35,100.00